/* 포털 연관채널 */
| 닫기
  • home
  • 공동체와 양육
  • 목장나눔
  • 여자목장

여자목장      

22-3 은평/삼송 허은미목자님 (목장보고서) 2021.07.22

22-3 은평/삼송 허은미목자님 (목장보고서)

등록자 : 서선심(tjtjs***) 1 49

서선심(tjtjs***)

2021.07.22

1

49

일 시; 2021715일 목요일 오후10

 

장 소: 듀오 영상 예배

 

기 도; 신소정 집사님

 

말 씀; 주일설교 사도행전 4:23~31

 

인 도; 서선심부목자

 

모인사람; 허은미. 서선심. 신소정. 차희경 (4)

 

 

 

Telling (마음열기)..........주일설교 사도행전 4:23~31 (응답받은 기도)

 

 

나눔제목.......

 

 

1) 나는 문제가 생겼을 때 가장 먼저 누구와 이야기합니까? 나는 기도를 부탁하고 한마음으로 소리높여 기도할 동료가 있습니까?

 

 

2) 나는 말씀으로 기도합니까? 네 생각과 정욕으로 기도합니까? 내가 분노하면서 허사를 경영하고 있는 헛된 일은 무엇입니까?

 

 

3) 하나님의 권능과 뜻대로 예정하신 지금 나의 십자가는 무엇이라고 생각합니까?

 

 

4) 나는 고난을 피하게 해달라고 기도합니까? 고난에서 지켜달라고 기도합니까? 나는 나 자신의 변화를 위해서 기도합니까? 내 곁의 사람과 환경이 변화기만을 기도합니까?

 

 

 

 

 

나눔=====


 

 

신소정===

 

**** 나는 문제가 생겼을 때 가장 먼저 누구와 이야기합니까?

무슨 문제가 생기면 먼저 남편하고 상의하고 그리고 친정엄마하고 상의한다. 제가 남편을 많이 믿는 것도 있지만 제가 조금만 불편해서 이야기를 하며는 무슨 일이든 해결을 해준다.

 

**** 나는 말씀으로 기도합니까? 내 생각과 정욕으로 기도합니까?

신앙생활은 여기 우리들교회가 처음이라 정욕으로 기도해도 들어주지 않을거라는 걸 잘 알기에 말씀으로 기도한다. 말씀으로 기도는 하지만 입으로 하는 기도를 한다. 매일 아이들하고 큐티하면서 기도하고 있는데 말씀을 안 보면 기도할 수가 없기에 매일 말씀을 보지만 그때 그때마다 느끼는 게 틀리다. 진심으로 말씀이 느껴지면 기도가 잘 되는데 어떤 날은 회개의 기도가 아니라 입으로만 하는 기도가 된다.

 

목자님**** 비록 집사님이 입으로 하는 기도라고 할지라도 쌓이고 쌓이기 때문에 멈추지 마시고 기도하세요.

 

**** 지금 나의 십자가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함진영 남편이다. 아마 남편도 제가 십자가라고 할 거다. 우리는 서로 십자가라고 생각한다.

 

**** 나는 고난을 피하게 해달라고 기도합니까? 고난에서 지켜달라고 기도합니까?

사건이 오며는 피하게 해달라고 기도하고 아니면 인내할 수있는 힘을 달라고 기도할 것 같다.

 

목자님**** 집사님은 변화해달라고 기도하세요. 아니면 남편이 변하길 기도하세요.

 

신소정**** 늘 제가 변화길 기도하죠. 기도할 때는 제가 변화되게 해달라고 기도하는데 결국은 남편을 비난하죠.




 

서선심===

 

**** 나는 문제가 생겼을 때 가장 먼저 누구와 이야기합니까?

당연히 공동체에 묻고 가야 하는데 전 묻는 게 잘 안된다. 처음에 교회 왔을 때 목장에서 사소한 것까지 묻는 지체가 있었는데 많이 판단과 비판으로 정죄를 많이 했다. 지금 생각하면 공동체에서 묻고 목자님과 지체들의 처방으로 가는 게 맞다고 생각하는데 지금도 여전히 내 생각으로 판단과 결정을 하며 이정도 쯤이야 하는 마음이 있다. 몇 달 전에 갑자기 딸에게 우울이 왔을 때도 이것까지 물어야 하나 하며 제 스스로 정신과 알아보고 딸이 잘 치료받고 좋아지니 제가 이루었다고 생각했는데 지난 후 딸은 공동체와 목사님과 청년 elder님께 많이 묻고 이야기를 나누었다는 걸 알게 되었다. 여전히 말씀을 듣고 가지만 아직도 변화되지 않는 저에 생각과 판단이 말씀을 준비하면서 많이 회개하게 되었다.

 

**** 나는 말씀으로 기도합니까? 내가 분노하면서 허사를 경영하고 있는 헛된 일은 무엇입니까?

말씀으로 기도가 잘 안된다. 다른 사람들의 기도를 들으면 부럽고 나도 저렇게 하고 싶다는 생각은 많이 있지만 막상 기도를 할려고 하면 안된다. 남편과 아들의 사이에서 많이 분노하면서 왔다. 둘에 관계가 안 좋아 중간에서 중재 역할 하느라 10여년을 지나고 보니 제가 할 수 있는 일은 기도밖에 없다는 걸 깨닫게 되었다. 지금은 남편과 아들의 관계가 많이 좋아지고 대화도 많이 나누고 앞으로 같이 일도 한다고 하니 요즘은 모든 게 감사 감사하다.

 

**** 지금 나의 십자가는 무엇인가?

친정아버지가 알콜성 치매가 온 것 같아 많이 두렵다. 일을 하고 있어 자주 찾아뵙지는 못하지만 매일 연락은 드리고 있다. 친정아버지께서 건강하게 3년만 기다려주시면 정년 퇴임하고 시골 내려가서 모시고 싶은데.........그렇게 해주시기를 기도하고 있다.

 

**** 나는 고난을 피하게 해달라고 기도합니까? 고난에서 지켜달라고 기도합니까?

사건이나 고난이 오며는 해결해달라고 기도하지는 않았다. 이 사건을 잘 해석하고 감당할 수 있도록 힘주시고 깨닫고 갈 수 있도록 지켜달라고 기도한다.

 

 

 

 

기도제목===

 

 

 

허은미

 

= 지금 일제히 일어나는 문제가 성령의 문제가 되어 구원의 길로 인도해 주시길 기도합니다.



 

 

신소정

 

= 제 죄를 직면하고 알고 회개할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 다현. 동건이 남편 (함진영) 코로나로부터 지켜주시길 기도합니다.

 

= 남편 (함진영) 만나주시길 기도합니다.



 

 

차희경

 

= 영민이 수술 후유증으로 기운 없고 잘 못 먹는데 회복되길 기도합니다.

 

= 믿음이 하나도 없는 제 자신이 말씀이 들리고 입에서 나오는 대로 멋대로 말하는 버릇 고칠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서선심

 

= 내 생각과 판단의 문제들을 성령의 문제로 알고 공동체의 잘 묻고 갈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 친정아버지 구원의 문이 열리기를 기도합니다.

 

= 민경. 정현이 앞길 인도해 주시고 신교재. 신결혼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길.

 

= 정현이 주일예배 회복 시켜주시길.

 

`

 

프로필이미지 허은미 21.07.23 08:07

푹찌는 더위에 보고서 섬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일제히 일어나는 모든 문제들이 성령의 문제가 되어 구원의 역사가 알어나길 기도합니다.

비밀번호 입력

닫기
글 등록시 입력하신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