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털 연관채널 */
| 닫기
  • home
  • 날마다큐티
  • 큐티나눔

큐티나눔 큐티나눔은 [마이페이지 > 나의큐티]에서 작성한 큐티나눔을 공개하면 등록할 수 있습니다./쓰기를 클릭하면 [마이페이지 > 나의큐티]로 이동합니다.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대로 2022.11.30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대로

등록자 : 김순정(opra***) 0 77

김순정(opra***)

2022.11.30

0

77

 221130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대로 출애굽기39:1~21

그들은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청색 자색 홍색 실로 성소에서 섬길 때 입을 정교한 옷을 만들고 또 아론을 위해 거룩한 옷을 만들었더라 에봇에는 어깨받이른 만러 ㄱ 두 끝에 달아 서로 연결하고 이스라엘의 아들의 이름을 새겨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으며 흉패에도 이스라엘의 아들들의 이름대로 열둘의 보석을 달아 흉패로 정교하게 짠 에봇 띠 위여 붙여서 벗어지지 않게 하였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명령하신대로

거룩한 제사장의 옷을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한대로 만들고 대제사장 아론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만들라고 콕 집어 말씀해 주신 것처럼 먼저 믿는 내가 먼저 말씀 앞에 날마다 무릎 꿇는 내가 삶으로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대로 본을 보이게 하옵소서.  두 어깨와 가슴에 가족의 보석을 달고 나의 모든 것을 다 아는 가족 구원을 위해 손과 발이 가는 적용을 잘 감당하게 하옵소서.  올연초부타 왼쪽 팔부터 시작한 엘보가 오른쪽 팔로 넘어오면서 솥단지를 드는 것도, 씽크대 위에서 그릇을 꺼내는 것도 힘이 들었습니다 팔을 쓰면 안된다는데 모든 생활이 팔을 써야 하는 일이라 꼼짝하지 않는 것이 불가능 하니 집안 살림을 하면서도 또 물건을 옮겨야 하는 상황이 되면 서운함과 생색이 올라옵니다.  아들에게 요청하는 도움에 흔쾌히 들어줄 때는 괜찮다가도 귀찮거나 짜증을 부릴 때는 서운한 마음이 앞서게 되면서 내가 왜 이러고 살고 있나 하는 생각이 먼저 들어옵니다.  내가 손과 발이 가는 적용을 하는데 힘이 들지 않도록 주님께 이 작은 질병을 올립니다.  육신의 질병으로 인해 작은 일에도 상실감을 가질 수 있는 지체들을 위해 기도하면서 시간과 물질과 건강을 마음껏 드릴 수 있기를 더욱 간절히 기도합니다.  따뜻한 밥한끼 해주는  적용을 하고 싶어도 질병의 고통가운데 할 수 없는 지체를 위해 서로가 연결하고 고리를 만들어 여호와께서 명령하신대로 잘 감당해 낼 수 있도록 주님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오늘도 여호와 우리 주의~ 주의 이름을 높이며 하루를 시작하오니 연약한 저를 붙들어 주시옵소서.

비밀번호 입력

닫기
글 등록시 입력하신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